본문 바로가기

집으로 가는길

 

 

 

구름가득, 여유가득

 

 

 

 

 

사진을 찍기 시작한 후부터

더더욱 창가자리에 욕심이 생긴다.

 

 

 

 

 

알록달록 엄마의 컬렉션

 

 

 

 

옛날 우리집 창가에서 보이던 풍경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'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09 한국시리즈  (0) 2015.04.15
슈가글라이더  (2) 2015.04.06
집으로 가는길  (0) 2015.04.06
4월 5일의 스냅  (0) 2015.04.05
2009년 9월  (0) 2015.04.03
슈가글라이더  (0) 2015.04.02